티스토리 뷰

건강관리

장마 습도관리와 건강관리

V라인& S라인 예또보 2013.08.03 06:03


요즘 날씨가 예전과 달리 많이 이상한게 더웠다가 장마가 지속되었다가 하여간 종잡을 수 없을 정도로 날씨의 변화가 심합니다.

휴가기간과 함께 장마가 지속되면서 요즘 습도가 매우 높은것이 일반적인것 같습니다.

비가 계속해서 오는 날씨기 지속되고 바람에 실내습도가 거의 80% 이상이 보통일 정도로 엄청 높아 지면서 눅눅하고 찝찝한 상태가 유지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요즘은 지역별로 날씨의 편차가 매우 심한 것도 특징이라면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요즘처럼 더운날씨와 함께 실내습도가 높은상태가 오랜동안 지속되면 세균의 활동이 왕성해지고 몸도 영 찝찝한게 좋지 않으므로 실내 습도를 조절해주는것이 중요합니다.

습도가 높은날에는 실내에서 빨래를 말리지 않는것이 좋고 제습기나 에어컨및 보일러 가동을 통해서 실내 습도를 조절해주어 건강을 유지하는것이 중요합니다.



 




장마 습도관리


높은 습도의 날씨에 실내습도를 낮추는 방법은 실내온도를 조절하는 방법을 사용하는 것이 유효합니다.

온도와 습도는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실내습도 조절방법으로는 에어컨의 가동으로 온도를 낮춰주는 방법이 있습니다.

실내습도를 낮추기 위해 온도를 낮추게 되면 포화수증기가 낮아지게 되므로 절대습도가 낮아 지게 됩니다.

실내습도 조절을 위해서 보일러의 가동으로 실내온도를 높여주는 방법이 있습니다.

보일러를 가동하게 된다면 실내온도가 높아지게 되며 절대습도는 그대로 유지되지만 상대습도가 떨어지게 됩니다.






장마 건강관리


장마철 실내습도가 일반적으로 80% 이상되면서 기분도 나빠지고 우울한 기분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실내습도 조절을 위해서 제습기의 가동이나 보일러의 가동등으로 실내습도를 50% 이내로 조절해주는것이 좋고 실내온도를 26~28도 정도로 유지시켜 주는것이 좋습니다.

실외와 온도차가 5도 이상 크게 차이가 나지 않도록 조절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일조량의 감소로 인해 멜라토닌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들고 우울증이 발생하고 조그만 통증에도 민감하게 반응하게 됩니다.

장마철 관절의 통증이 있는 이유로는 장마철에는 기압이 낮아지면서 관절의 평행상태가 깨지면서 압력이 올라가면서 신경의 자극이 발생하게 됩니다.

습도가 높아지면 여러가지 좋지 않는 증상들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가습기나 에어컨및 보일러등의 적절한 가동을 통해서 실내습도를 조절해주는것이 건강을 위해서 필요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